블룸버그, 첫번째 경기침체 징후는 기업 수익 악화에서 나타날 것

Updated on 2023-01-17 by

이제 막 시작된 2022년 4분기 실적 시즌에 대해 블름버그는 경기침체 징후로 기업실적 악화를 주목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경기침체 징후는 기업 수익 악화

투자자들이 인플레이션 정점과 경제 연착륙 가능성에 환호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22년 4분기 실적 시즌은 투자자들이 밤잠을 설칠 많은 요인들이 있다는 것을 보여줄 가능성이 높습니다.

블름버그는 4분기 실적 결과는 2023년 하반기까지 이어질 기업 실적 침체 시작을 보여줄것으로 예상

블룸버그 인텔리전스 전략가들에 따르면 여전히 비용이 증가하고, 금리가 높아지고, 소비자 지출이 감소하는 상황에서 이번 4분기 실적 시즌 결과는 2023년 하반기까지 지속될 미국의 실적 침체 시작을 보여주는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경기침체의 첫번째 징후는 실적에서 나타날 것
경기침체의 첫번째 징후는 실적에서 나타날 것

모건스탠리 마이클 윌슨, 2023년 기업 이익 컨센서스는 지나치게 높으며, 저조한 4분기 실적 및 가이던스로 주식 25% 하락 가능성

모건 스탠리의 마이클 윌슨에 따르면 분석가들이 지난 몇 주 동안 예상치를 줄이느라 바빴지만, 2023년 기업 이익 컨센서스는 경기 침체가 있든 없든 “실질적으로 너무 높다”고 합니다.

마이클 윌슨은 저조한 실적과 지침으로 인해 1분기에 주식이 약 25% 하락할 수 있다고 경고합니다.

JP모건, 이익률 하락은 2023년 내내 계속될 것

JP모건 프라이빗 뱅크의 글로벌 전략가인 매디슨 팰러는 경영진이 재고가 증가하는 불황 위험과 임금 압박을 고려할 때 신중한 논평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선진국 경제가 둔화됨에 따라, 우리는 월가 컨센서스가 계속해서 하락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즉시 붕괴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익률 하락은 2023년까지 계속될 것이며 투자자들과의 경영 논의에서 초점이 될 것입니다.”

JP모건 체이스, 씨티그룹, 뱅크오브아메리카 등 월가의 은행들이 막 22년 4분기 실적 발표를 시작한 가운데, 시장 참가자들이 이번 실적 시즌에 주목하게 될 5가지 주요 분야는 다음과 같습니다:

연방준비제도이사회 피벗

기업들의 실적 결과 및 향후 전망도 중요하지만 투자자들의 관심은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다음 행보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그리고 미국과 유럽의 금리가 2023년 여름까지 정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통화 정책의 영향에 대한 언급은 면밀히 검토될 것으로 보입니다.

투자자들은 또한 기업들이 앞으로 몇년 동안 낮은 차입 비용을 확보하고 금리 상승으로 인한 압박감을 피할 수 있는지를 알고 싶어할 것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작년 내내 수익 추정치가 하락했습니다.

그러나 골드만 삭스 데이비드 코스틴과 같은 전략가들에 따르면 경기 침체, 마진 압력, 새로운 법인세 등의 위험이 중국의 재개장과 같은 위험 상승을 능가하기 때문에 추가 수익 추정치 인하를 예상한다고 합니다.

Abrdn의 투자 이사인 James Athey는 아직 연준 긴축 영향의 초기 단계로 점점 경기 둔화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진단합니다.

“데이터는 전반적으로 활동을 둔화시키는 방향으로 점점 더 많이 향하고 있습니다.
이제 경기 둔화에 영향을 받지 않는 부문은 거의 없는 것 같습니다. 현실적으로 아직 연준 긴축 영향의 초기 단계라고 생각합니다.”

소비자 지출

투자자들은 수요 둔화를 경기 침체의 전조로 판정할 수 있는지를 이번 실적 보고 시즌을 집중할 것입니다.

미국 경제 데이터에 따르면 ’22년 11월에 소비자들은 높은 금리와 높은 인플레이션 속에서 (소비) 모멘텀을 잃었습니다.

미국인들은 그동안의 저축을 이용하고 신용카드에 더 많이 의존하고 있는데, (이러한 미국인들의 민간소비가) 2023년까지 경제 성장을 계속 견인할 수 있을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일부 회사들은 적어도 지금은 이러한 역풍을 헤쳐나갈 수 있었습니다.

2022년 연말 쇼핑 시즌 동안 수요가 증가한 가운데 나이키의 분기 매출이 월가 예상치를 넘어섰고 가격 인상과 비용 절감으로 페덱스의 실적이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를 웃돌았습니다.

유럽에서는 지역 최대 할인 항공사인 Ryanair Holdings Plc가 크리스마스 여행 기간이 예상보다 강해진 후 연중 이익 목표를 상향 조정한 가운데, Tesco Plc와 다른 많은 영국 소매업체에서 휴일 매출이 증가했습니다.

그 시도들이 모든 곳에서 성공한 것은 아닙니다.

테슬라는 가장 큰 시장, 중국에서 막대한 인센티브를 제공했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분기 예상보다 적은 차량을 인도하여 주가가 폭락했습니다.

메이시스 주식회사도 이전에 예상했던 것보다 부진했던 4분기 매출을 보고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23년에도 소비자에 대한 압박이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일자리 감소

기업들이 악화되는 배경에 반응함에 따라 추가적인 해고의 증거를 찾기 위해 실적 보고서를 지켜볼 것입니다.

이러한 현상은 아마존과 세일즈포스의 최근 발표에서 입증되었듯이 기업들이 팬데믹 초기와 가까운 속도로 일자리를 줄이고 있는 기술 분야에서 가장 두드러집니다.

한편, 페이스북 소유주인 메타플랫폼, 애플, 알파벳 등은 모두 채용을 늦추거나 중단하고 있고, 대만 반도체 제조업체, TSMC는 지출을 줄이면서 예상보다 저조한 매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은행권에서는 골드만 삭스, 모건 스탠리, 크레디트 스위스 그룹 AG 및 바클레이스 Plc가 이미 직원을 해고했거나 앞으로 몇 달 안에 해고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맥도날드는 최근 몇 년 동안 상대적으로 강한 판매 실적에도 불구하고 미국에서 처음으로 레스토랑 체인인 기업의 인력을 감축하고 있습니다.

State Street Global Markets의 수석 전략가인 Marija Veitmane는 기업 실적 가이던스가 생각보다 부정적으로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합니다.

많은 기업들이 위축된 경제와 더 어려운 규제 환경에 비해 너무 커졌고, 그들은 실제로 올바른 규모의 기업화에 대한 더 큰 필요성에 처해 있습니다.
수익 가이던스의 중요성을 고려할 때, 이는 훨씬 더 부정적으로 나올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지만 이는 현재 컨센서스에 반영되어 있습니다.”

에너지 가격

전력 가격 하락의 영향은 WTI 석유가격이 3월 최고점에서 35% 이상 하락하고 온화한 날씨 속에 유럽에서 가스가 하락한 후 면밀히 모니터링될 것입니다.

이는 불과 6개월 전과 비교해 대규모 상품 전환입니다.

미국 최대 석유회사인 엑손모빌은 원유와 천연가스 가격 하락이 4분기 실적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이미 밝혔습니다.

블룸버그 인텔리전스에 따르면 미국 에너지 기업의 이익은 4분기 연속 최소 두 자릿수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지만 2023년 2분기부터 2025년 1분기까지 전년 동기 대비 수익 감소를 기록할 수 있습니다.

Liberum Capital의 전략, 회계 및 지속 가능성 책임자인 Joachim Klement는 “에너지 상품에 대한 세계적인 수요 둔화는 에너지 부문에 부담을 줄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클레멘트는 전력 가격 하락이 “2021년과 2022년에 마진 압박을 겪은 부문에 좋은 소식”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이것은 소비자 상품군에서 특히 두드러집니다.”

중국 리오픈

1월 8일 세계 2위의 경제 대국이 완전히 경제를 개방한 후, 중국에 대한 매출과 비용 노출이 있는 기업들의 논평은 면밀히 검토될 것입니다.

미국과 유럽의 광산, 기술 및 사치품 회사들은 중국으로부터 상당한 매출을 얻고, 일본의 화장품 제조업체들과 동남아시아의 관광주들도 또한 상승할 것입니다.

하지만, 중국의 코로나 사례가 급증하고 많은 나라들이 그 나라에서 온 여행자들에게 국경 제한을 부과하고 있기 때문에, 중국 재개장이 세계적인 수익에 미치는 영향은 이번 분기에 제한적일 수 있습니다.

새롭게 뉴스레터를 시작했습니다.

1️⃣ 주식 등 투자 정보 : 기업 분석, IB 투자의견 등 투자 관련 내용
..... 테슬라 실적 및 IB들의의 테슬라 투자의견
2️⃣ 사례 및 트렌드 : 사례연구와 트렌드 관련 괜찮은 내용
.....유튜브와 경쟁대신 구독 전환한 비디오 플래폼 비메오 사례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