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수록 마음에 드는 정우성, 꽃 발언에 대한 사과를 보면서

|

자기 목소리를 분명히 내고 있는 그가 멋있다. 상황을 유연하게 대처하는 그의 순발력이 멋있다.

화제가 되었던 SKY 캐슬의 염정아를 꽃으로 비유했던 정우성의 발언이 일부 네티즌의 비판을 받았다.

정우성, 염정아를 꽃에 비유하며 칭찬하다.

정우성은 enews24와 인터뷰에서 염정아를 엄청 칭찬했다.


“얼마전부터 ‘스카이 캐슬’ 몰아보기중이다. 거의 다 따라잡았다. 염정아 배우는 정말 ‘꽃은 지지 않는다’는 걸 온 몸으로 입증했다. 예서 엄마, 미향씨, 연기 정말 잘하지 않나?”

일부에서 사과를 요구하다.

이러한 정우성의 인터뷰에 대해서 일부 네티즌은 과거 여배우가 꽃으로 불리면서 하나의 인격체로 대우받지 못했다면서 여배우를 꽃으로 비교하는 것은 칭찬이 아니기 때문에 사과를 요구하고 나섰다.

아래 인스타그램을 캡춰했는데 일부 사람들은 동일한 내용을 카피하며 집단적으로 사과를 요구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어떤 분들인지 인스타계정을 확인했는데 대부분 비어있는 계정들이었다.

정우성, 사과하다.

인스타그램에서 사과를 요구하는 측과 왜사과를 해야하는 냐는 측으로나누어 논란이 가열되었다.

이런 상황에서 정우성은 상당히 빠르게 사과의 메세지를 올렸다. 집단적으로 동일한 내용으로 사과를 요구했으므로 정우성은 그중 한사람에게 답을 하는 형식으로 사과 글을 올렸다.

정우성 인스타 사과 캡춰

추가로 단독 사과를 요구하다.

이러한 사과에 대해서 일부 네티즌들은 이에만족하지 않고 댓글 방식의 사과가 아닌 단독 사과글을 올리기를 요구했다.

정우성, 단독 글로 사과하다.

일부 네티즌들의 요구에 정우성은 인스타그램에서 별도의 사과 포스팅을 올렸다. 아래가 바로 그 포스팅이다.

정우성이 멋지다고 생각하는 것

다툼의 여지가 분명히 있었을텐데 반대 의견을 수용하고 수용하고 성찰의 계기로 삼으려는 접근은(그것이 가식이든 진심이든, 난 진심임을 믿는다.) 성숙한 한 인격체를 보는 것 같다.

그리고 비난에 대해서 상당히 빠르게 대처하고 있었다. 조직적으로 사과 요구가 올라오자 빠르게 댓글로 사과의 메세지를 전했고, 단독 글로 올려달라는 지나친 요구에도 빠르게 대응해 단독 사과글도 바로 올렸다.

브랜드의 위기 관리 관점에서 정우성을 살펴본다면 굉장히 노련한 커뮤니케이터라고 평가할 수 있을 듯 싶다.

개인적으로 정우성이 사과할 요인은 없다고 생각한다. 세상을 너무 어렵가 사는 사람들이 너무 많다.. 한때의 나를 보는 것 같다는 생각도 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