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루이비통의 새로운 선택 – 게임 주인공 ‘라이트닝’을 광고 모델로 삼다

루이비통의 2016년 새로운 모델이라고 루이비통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니콜라스 게스키에르가 그의 인스타그램에 몇장의 3장의 사진과 2개의 동영상을 올렸습니다. 배두나씨는 의외긴하지만 게임의 주인공인 '라이트닝'을 모델로 선정한 것은 정말 의외네요. 기존 커뮤니케이션에 빟서 무엇이 달라질지 자못 궁금해집니다. 좀더 젊고 미래진향적인 이미지를 원하는 것일까요? 그가 이야기한 현실과 판타지가 하나가된다는 것은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요? Reality and fantasy become one : … 2016 루이비통의 새로운 선택 – 게임 주인공 ‘라이트닝’을 광고 모델로 삼다 계속 읽기